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주)이우텍
구정소식 정 치 사회 문화ㆍ교육ㆍ체육 인물ㆍ동정 건강ㆍ의료 음식ㆍ쇼핑 인터뷰 기획ㆍ연재 연예ㆍ여행 기업ㆍ경제 포토뉴스 커뮤니티
송파구의회 의장단 구성송파구의회는 11일 회의를 열고 의장에 이성자(민주)ㅡ 부의장에 이혜숙(한국당)의원을 선출했다.
구정소식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송파구의회
강동구의회
송파구청
강동구청
강동경찰서
송파경찰서
강동교육청
강동소방서
송파소방서
강동세무서
송파세무서
송파구 선거관리위원회
리싸이클시티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배현진 송파구 을 후보 선거사무소, “외교기밀까지 선거에 활용하는 신관권선거 의혹 해명하라” 성명발표
2018-05-12 오전 8:25:38 구민신문 mail guminnews@hanmail.net

     



    송파을 선거에 집중해야할 최재성 후보가 난데없이 10일 국회정론관을 찾아 북미정상회담 시간과 장소를 공개했다. 이는 미국 트럼프대통령의 트위터 보다는 12시간이나 빨랐고 우리나라에서는 가장 먼저 밝힌 것이다.

     

    남북정상회담이후 북미회담은 초미의 관심사였고 최고의 외교 보안사항이었다. 최재성 후보는 송파을 선거대책위원회 구성 방안을 이야기 하면서 북미정상회담 이야기를 슬쩍 흘려 언론의 관심을 유도했다. 대통령의 복심을 자처하면서 최측근 행세를 했던 친문인사다운 행보이다.

     

    청와대는 후속 브리핑에서 북미정상회담 사항을 54일경 알고 있었고, 이후 최재성 후보가 어떤 경로로 이야기를 들었는지는 알지 못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세상에 외교 당사자들이나 해당 국가의 공식 언급도 없는 상황에서, 관련국의 책임있는 당국자도 아닌 선거 후보자가 외교적 기밀사항을 언론에 흘리고 공개한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다.

    대통령의 측근임을 과시하며 이를 선거에 활용하고 싶었는지는 모르나, 국익이 걸린 외교 사안을 자신의 선거에 이용하는 참으로 비겁하고 옹졸한 작태이다.

     

    최재성 후보는 어떤 경로로 외교 기밀 사항을 알게 되었는지 밝혀야 한다. 아울러 청와대는 최재성 후보의 기밀사항 공개가 적절한 것인지 답변해야 한다. 또한 의도적으로 최재성 후보에게 이런 정보를 흘려주고 선거운동을 도우려 했다면 이는 신관권 선거라고 규정할 수밖에 없다. 청와대는 조속히 이런 의혹을 밝혀야 한다.

     

    송파는 당당하고 공정한 선거를 원한다. 집권여당과 대통령 측근의 선거 불공정과 반칙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2018. 5.11

    자유한국당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 배현진 후보 선거 사무소

     


    <저작권자©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05-12 08:25 송고
    배현진 송파구 을 후보 선거사무소, “외교기밀까지 선거에 활용하는 신관권선거 의혹 해명하라” 성명발표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발행인 편집인 권경호 | <자매지> 서울구민신문
    서울시 강동구 천호대로 1073 (천호동, 힐탑프라자 312호) | 대표전화 02)486-0240
    인터넷일간신문(서울구민신문)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3970 (2015.11.9) 기사제보 : guminnews@daum.net
    Copyrightⓒ서울구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uminnews@daum.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경호